활동

뉴스레터

[뛴다!상담소_9월호] 강간죄 구성요건을 '동의' 여부로! 성폭력 패러다임을 바꾸자 관리자 ㅣ 2019-08-30 ㅣ 43

한국성폭력상담소 회원소식지 2019년 9월호

['강간죄' 개정을 위한 연대회의 3차 의견서]  국제법 및 해외입법례, 강간죄를 ‘동의’ 여부로 판단(8/13)
형법 제297조 강간죄 구성요건을 '폭행·협박'에서 '동의' 여부로 개정할 것을 촉구합니다. 
#단하나의기준_적극적합의 #성폭력_패러다임을_바꾸자.  
국제 사회의 성폭력 판단기준은? 전문 보기

연속집담회 [피해와 생계 사이] 제4회차 "성폭력과 싸우는 데 내가 들인 비용"이 2019년 9월 19일(목) 저녁 7시-9시 30분 한국성폭력상담소 이안젤라홀에서 진행됩니다. 피해자가 피해를 복구하고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어떠한 비용을 들이며 어떻게 그 시간을 통과하고 있는지 드러내고, 사회와 주변인의 역할을 질문하고, 인간다운 삶은 무엇인지  함께 모색합니다. ▷ 사회 김신아 ▶ 노유다 ('코끼리 가면' 작가, 움직씨 출판사 공동대표) ▶ 이나연 (영화감독) ▶ 판이 (타로 읽는 이, 성공회대 실천여성학)
피해생존자의 투쟁기, 신청하기

[페미시국광장] 지난 7월 12일부터 매주 금요일 저녁 7시 광화문 동화면세점 앞 광장에서는 "다시 쓰는 정의! 검찰·경찰 개혁, 여자들이 한다! 페미시국광장"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9월에는 9월 6일(8차), 9월 20일(9차) 두 번의 페미시국광장이 이어지고, 9월 28일(토)에는 대규모 집회가 진행될 예정입니다. 매주 업데이트 되는 소식에 관심 갖고 참여해주시기 부탁드립니다!
가해자 비호하는 카르텔 해체하자, 보기

2019년 8월 31일(토) 서울국제여성영화제에서 한국성폭력상담소와 연결되는 3가지 기회!
① 오후 4시-9시 문화비축기지 마켓F×모두의 시장에서 한국성폭력상담소의 [페미답게, 적극적 합의!] 부스가 진행됩니다. 손 잡기, 키스, 포옹, 섹스… …. '상호 합의' 하에 하고 있나요? 제대로 된 동의가 뭔지 모르겠다고요? 한국성폭력상담소 부스에 참여하시고 한정판 카드도 받아가세요.
② 운동도 하고 좋은 일도 하고 싶은 분들께 추천드리는 스페셜 이벤트 [벽을 깨고 마주 BORA] 서울국제여성영화제에서 여성주의 파쿠르와 자기방어훈련 프로그램을 준비했대요! 참가비는 자율 기부! 원하는 만큼 기부하고 마음껏 배워요! 모금액은 한국성폭력상담소에 기부됩니다(프로그램별 사전신청, 인원제한 있음)
③ 한국성폭력상담소 오매 활동가가 영화 스크린에? 강유가람 감독의 [우리는 매일매일]에서 친숙하고 반가운 얼굴들을 찾아보세요.
페미들의 영화제 즐기는 법, 자세히 보기

9월 14일은 열림터 25주년 함께 축하해주세요! 문자후원은 #2540-1991(건당 3,000원, 번호 앞에 '#'을 꼭 붙이셔야 해요!) 9월 생일잔치에는 열림터를 거쳐간 사람들만 초대하지만, 10월에는 열림터를 응원하는 분들을 위한 후원의 밤 자리를 열 계획입니다.  열림터 퇴소자, 현 생활인, 옛 활동가, 지금 활동가들은 9월 생일잔치에서, 열림터에 관심 있는 후원인 여러분들은 10월에 다른 자리에서 만나요! 회원 여러분들의 지지와 응원으로 열심히 달려온 25년, 앞으로도 쭈욱 함께 해주실 거죠?  
열림터 블로그, 아직 구독중이 아니라고요?
이렇게 뛰고 있습니다*
 
[기고] 성폭력을 겪어도 말할 수 없는 사람들이 있다! 
<피해와 생계 사이>③ 보호받기는커녕 비난받는 소수자들
 
[후기] 5차 페미시국광장 <여성을 위한 검찰은 없다. 검찰 개혁, 우리가 한다>
 
[기고] 성소수자 성폭력 피해자 '불편하다'는 군대, 뒤집힌 판결
[해군 상관의 부하 여군 성폭력 ②] '성소수자 여군'이라는 이중고... 왜 이것은 혐오범죄인가
 
[기고] 피해자에게 '당시 상황 재연해봐라'... 군사법원의 민낯
[해군 상관의 부하 여군 성폭력 ③] 판결로 살펴본 군사법원... 폐쇄적·성인지감수성 부재
 
[기고] '피해자는 적극적 저항했나?'... 그 판사의 질문이 잘못된 이유
[해군 상관의 부하 여군 성폭력 ④] 욕하고 때려야만 폭행·협박? 재판부에게 '현실감각'을 요구한다
 
[후기] 광복절 이틀전, 여성해방 위해 그녀들이 온다! "청년여성"(부제:페이스북의 '여성의 유두' 노출 금지 규정에 항의하다)
 
[기고] '여성 유두'라 삭제? 페이스북이 정작 해야 할 일은
 
[후기] 회원소모임 <내가 반한 언니> 첫 모임: 영화 '미스 슬로운'
 
[후기] 회원소모임 <페미니스트 아무 말 대잔치> 18회차 : 광복절, 영화 "어폴로지" 함께 보기
 
[후기] 8.29 일본 연구자그룹 내방
성폭력 주변인 릴레이 인터뷰 [보통의 연대]*
002. 늘 성폭력이 가까이 있다고 생각하는 여름의 인터뷰
 
003. 가해에 가담했던 경험부터 페미니스트가 된 현재에 이르기까지, 핑크수박의 인터뷰
004. “성폭력예방교육 의무적으로 받았지만……” 익명의 남성 근로자의 인터뷰
 
005. 중력을 넘어서 대학 내 성평등으로, 유니브페미 진서의 인터뷰(사진 클릭시 영상으로 연결)
성명 및 논평*
 
[8/22 성명] 참담함을 이루 말할 수 없다. 조선일보 전 기자 조희천 무죄판결로 집단성폭력 성산업 삭제시키는 재판부 용납할 수 없다. 고 장자연배우의 죽음을 헛되이 한 재판부를 규탄한다. 고 장자연배우사건을 진상규명하라!
 
[8/5 성명] 페이스북, 성차별 플랫폼에서 성평등 플랫폼으로 거듭나야 할 때
 
[8/13 논평] "차별금지법 제정 강행" 다음엔 사회면 기사의 제목이기를 바랍니다.
 
[8/20 추모성명] 우리는 故 윤정주님의 뜻을 이어 성평등한 미디어, 차별 없는 세상을 향해 계속 나아갈 것이다.
성폭력 없는 세상 함께 만들어요*
 
[성폭력생존자 자조 모임 작은말하기] 

2019년 9월 25일(수) 늦은 7시, 
작은말하기가 진행됩니다 

말하기를 통해 피해를 해석하는 언어를 얻고 
타인과 소통하고 함께 공감하고 싶은 
성폭력 생존자를 위한 자조모임입니다 

신규 참여자는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다운받아 보내주시고 
기존 참여자는 까페를 통해 신청해주세요
 
[인터뷰]#오빠미투..작은 목소리라도 말해야 산다

"작은말하기에 정기적으로 참여하는 세 생존자가 8월6일 오전 <한겨레21>을 찾아왔다. ‘#오빠 미투’ 기사(제1273호)를 보고 용기를 냈다고 했다. (...)이들은 아직 말 못할 고통에 신음하는 생존자들에게 “말해야 산다”는 메시지를 전하고, 친족 성폭력 문제를 공론화하는 데 도움이 되고 싶다며 작은말하기에서 나눴던 자신들의 이야기를 풀어놨다."

(표지: 푸른나비가 상담 초기에 그린 그림)
 
[열림터 이야기] 

방학 내내 언제 전학하냐, 어느 학교로 가냐 하루에 열 번쯤 묻던 생활인이 드디어 등교를 시작했습니다. 첫 등교 전날, 가지런히 새 가방과 새 실내화를 정리하고 가방에는 학교에 함께 갈 인형들도 챙깁니다. 학교에 잘 적응할 수 있을지 조마조마해 하는 생활인을 보며 조용히 응원의 마음을 보내봅니다. 여러분들도 함께 해주실 거죠?
[반성폭력 응원하는 10초의 실천]

문자후원 #2540-1991(건당 3,000원)
후원계좌 우리은행 441-04-107528 
예금주 (사)한국성폭력상담소
 
[한국성폭력상담소, 든든하게 함께가기]

한국성폭력상담소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운영되는 비영리단체입니다. 후원회원 가입으로 함께 해요!
홈페이지 www.sisters.or.kr
한국성폭력상담소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지1길 32-42 2층 (우) 04072
전화 : 02-338-2890~2│FAX : 02-338-7122 
copyright 2019 KSVRC all right reserved.



첨부
댓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