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

언론보도

2017.4.25 (아주경제) 여성계,홍준표 돼지발정제 논란에“대통령으로서 자질과 자격 없으므로 당장 사퇴해야” 관리자 ㅣ 2018-05-11 ㅣ 22
제목: 여성계,홍준표 돼지발정제 논란에대통령으로서 자질과 자격 없으므로 당장 사퇴해야

보도일자: 2017년 4월 25일

언론사: 아주경제

기사원문: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 돼지발정제 논란에 대해 여성계가 일제히 홍준표 후보의 사퇴를 촉구하고 나섰다.

한국여성단체연합, 한국성폭력상담소, 한국여성노동자회, 한국여성민우회 등 주요 여성단체들은 25일 발표한 성명서에서 홍준표 돼지발정제 논란에 대해 “홍 후보의 과거 행위는 성폭력 범죄를 공모한 것으로 명백하고도 심각한 범죄행위이다”라며 “범죄 행위를 젊은 시절의 ‘치기’이자 ‘추억’인 것처럼 아무렇지 않게 자서전에 기록한 그의 젠더감수성은 절망스러운 수준이다. 이 일이 논란이 된 후 보여준 홍 후보와 대선캠프의 대응과 태도 또한 실망스럽기 그지없다”고 비판했다.

이어 홍준표 돼지발정제 논란에 대해 “사건이 벌어졌던 1970년대나 지금이나 각종 성폭력 범죄가 만연한 사회에서 여성들의 일상은 불안하기만 하다”며 “각종 범죄로 이어지는 여성혐오 발언들이 ‘농담’으로 치부되고, 단톡방에서는 성적대상화된 여성들이 희롱당하며, 수많은 인터넷 사이트에서는 매일 밤 실제 강간모의가 벌어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홍준표 돼지발정제 논란에 대해 “대통령은 이러한 젠더폭력 현실을 제대로 인식하고 이를 해결해야만 하는 자리이다. 대통령을 비롯해 공적 조직 전체가 젠더감수성을 높여 젠더폭력 방지를 위한 정책을 실현해야 한다”며 “성폭력 해소는 이 사회의 부정의를 척결하기 위한 가장 중요한 국가적 과제이며, 당면한 시대의 과제이다. 성폭력에 대한 저열한 인식 수준은 성폭력을 재생산하는 원인이 될 수 있다는 점에서 대통령 후보의 '젠더감수성'은 더욱 중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이러한 상황에서 홍 후보의 성폭력 범죄에 대한 상식 이하의 태도는 유권자들을 분노케 하고 있다. 홍 후보는 대통령으로서 자질과 자격이 없으므로 대선 후보에서 당장 사퇴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원문링크: http://www.ajunews.com/view/20170425164425927
첨부
댓글

목록